본문 바로가기

PRESS RELEASES

HOMENEWSROOMPRESS RELEASES

HOMENEWSROOMPRESS RELEASES

tvN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 5월 12일 첫 방송 예정! 이준기 '시선강탈' 2018.04.04

- ‘무법변호사’ 이준기능청↔카리스마 오가는 촬영컷 공개! #변신 #성공적

- ‘무법변호사’ 이준기밤낮 가리지 않는 카리스마 열일! ‘능글 섹시부터 ‘거친 남성까지!

- ‘무법변호사’ 이준기가 곧 봉상필싱크로율 100% 무법변호사레전드 캐릭터 예약!

- ‘무법변호사’ 김진민 감독 이준기 카리스마 상상 이상캐릭터 완벽 부합” 기대감↑




무법변호사’ 이준기의 촬영 모습이 공개됐다법과 주먹을 겸비한 무법변호사’ 봉상필로 연기 인생 최고의 레전드 캐릭터 탄생을 예고하는 이준기의 완벽 변신인 것.

 

‘개늑시 커플’ 김진민 감독과 이준기의 재회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스튜디오드래곤로고스필름 제작측이 주인공 이준기(봉상필 역)의 촬영 사진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거친 매력으로 여심을 관통하는 이준기의 카리스마가 ‘무법변호사’ 속 봉상필의 모습을 향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그런 가운데 이준기는 거친 눈빛을 가진 조폭 출신 변호사이자 주먹으로 법을 휘두르는 무법전문가 봉상필’ 역을 맡아 과감한 변신을 시도대체불가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준기는 능청과 카리스마를 넘나드는 봉상필로 완벽하게 변신해 시선을 사로잡는다사랑하는 고객을 위해서라면 조폭도 예외 없다는 신념으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맞서며 무법과 정의 사이를 절묘하게 오가는 그의 모습인 것.

 

이준기는 상대방을 꿰뚫는듯한 날카로운 눈빛을 드러내며 어둠 속에서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하는가 하면팔짱을 낀 능글맞은 미소로 남성적 섹시미까지 뽐내고 있다하나의 얼굴에 셀 수 없이 많은 매력을 담아낸 이준기는 단 4장의 사진을 통해 이미 봉상필로 변신이 완료됐다는 것을 알리며 여심을 흔들고 있다.

 

그런 가운데 이준기는 첫 촬영 당시 이전과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해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바로 한층 더 깊어진 눈빛과 카리스마 때문인 것.

 

이준기는 주짓수를 배우며 몸을 만들고 모든 액션 장면을 대부분 스턴트 없이 본인이 직접 소화하는 등 무법변호사’ 봉상필의 디테일을 살리기 위해 캐릭터 연구에 심혈을 기울이며 첫 등장을 준비했다특히 촬영 중에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 철저한 준비 아래 이준기는 촬영이 시작되자 놀라운 집중력으로 캐릭터에 완전 몰입해 ‘역시 이준기라는 찬사를 한 몸에 받았다는 후문.

 

첫 촬영을 끝낸 이준기는 “김진민 감독님과 개와 늑대의 시간’ 이후 11년만의 재회에 감회가 남다르다감독님과 또다시 의기투합한 만큼 시청자들에게 더 좋은 연기를 보여드리고자 철저히 준비했다고 밝힌 뒤 “앞으로 ‘무법변호사를 통해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이준기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이에 김진민 감독은 이준기가 캐릭터에 대한 높은 이해력과 그만의 세심한 감정 표현으로 오직 ‘무법변호사에서만 볼 수 있는 이준기표 봉상필을 만들어내고 있다 실제로도 이준기가 가진 카리스마의 스펙트럼은 상상을 뛰어넘는다액션연기부터 감정연기까지 완벽히 해내야 하는 어려운 캐릭터인데 매 촬영마다 예상을 뛰어넘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어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는 개와 늑대의 시간’, ‘오만과 편견’, ‘결혼계약’ 등 세련된 영상미를 자랑하는 김진민 감독이 연출을 맡고 영화 변호인’, ‘공조’, 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을 집필한 윤현호 작가가 극본을 맡아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기대작이다. tvN ‘라이브’ 후속으로 오는 5 12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이다.


<보도자료 제공: CJ E&M>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 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 2017. 06. 01

팝업 닫기